본문 바로가기
요리조리

남은 족발을 활용한 "족발 볶음밥" 만들기

by 히든젠틀맨 은군자 2021. 8. 17.
반응형

 

어제 시켜먹고 남은 족발이 냉장고에서 처치 곤란으로 남을 때가 있죠. 대부분 며칠 지나고 전자레인지에 데워서 다시 먹고는 하는데 족발이 물리거나 오래되어 냄새가 날 때 재활용할 수 있는 요리로 뭐가 있을까 고민하였습니다. 많은 분들이 남은 족발을 이용하여 족발 볶음밥을 만들어 드시기에 저도 한번 따라 해 보았습니다. 

 

남은 족발을 잘게 썰어줍니다. 평소보다 많이 배달이 된 건지, 아니면 배가 불러 덜 먹은 건지 평소보다 족발을 많이 남겼습니다. 족발의 껍질을 같이 넣으면 콜라겐 성분 때문에 볶음밥이 찐득해질 수 있습니다. 찐득한 식감과 맛이 싫은 분들은 껍질을 빼고 살코기가 골라 잘게 썰어주세요.

 

프라이팬에 식용유을 두르고 대파와 마늘을 넣어 볶아줍니다. 일명 파 기름이라고 하죠. 대패를 이용해서 파 기름을 내주면 요리의 풍미가 확 올라갑니다. 

 

저는 2인분 기준으로 설탕 대신에 올리고당 1스푼과 굴소스 2스푼 정도를 넣어주었습니다. 족발의 상태에 따라 간이 다른데 간장, 소금 등으로 간을 맞추세요. 

 

그리고 매콤하게 먹고 싶은 분들은 고춧가루 1스푼을 넣고 볶아줍니다. 고춧가루를 넣으면 족발의 느끼함을 잡아줄 수 있어서 함께 넣는 것을 추천합니다.

 

그리고 족발 먹고 남은 고추가 있길래 넣어주었습니다. 매콤한 고추가 들어간 것이 더 맛있네요. 

 

완성된 족발 볶음밥을 그릇에 담고 계란프라이를 얹으면 완성이 됩니다. 이때 제일 중요한 팁을 알려드리자면 족발 시켰을 때 주는 깻잎도 조금 남겨 두었다가 같이 넣어 주는 것이 좋습니다. 깻잎 좋아하는 분들은 주문할 때 상추 대신에 깻잎을 더 달라고 해서 족발이 남을 것 같으면 다 먹지 말고 미리 챙겨두세요. 족발 볶음밥에 깻잎을 잘게 썰어서 같이 넣으면 더더더더 맛있어집니다. 물론 깻잎이 싫은 분들은 빼고 드세요. 

 

계란프라이와 깻잎을 섞어 먹으면 뭔가 친숙하면서 이국적인 볶음밥을 즐길 수 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족발보다 족발 볶음밥이 더 맛있어서 족발 시킬 때 넉넉하게 주문해서 남겨둡니다. 족발 하나 시켜서 두 끼니를 해결하니 좋고, 족발을 다양한 방법으로 요리해 먹을 수 있어서 좋고! 족발 볶음밥 좋습니다!! 

 

 

이 포스팅은 제휴마케팅이 포함된 광고로 일정 커미션을 지급 받을 수 있습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요리조리 #혼밥레시피 #집밥레시피 #족발볶음밥 #볶음밥 #족발요리 #족발남은거 #남은족발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