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탐험

영종도맛집 - 추어탕 맛집 "남도추어탕"

 

한끼 맛있게 먹고 싶을 때 생각나는
그러한 음식들이 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쌈밥, 국밥, 전골 등을
좋아해서 즐겨먹는데요.
그 중 오늘 소개해 드릴 추어탕도
가끔 생각나는 음식입니다.

 

 


 

 

영종도에 위치한 남도추어탕입니다.
새로 생겨서 실내는 매우 깨끗합니다.

 

밑반찬으로 나오는 종류는
다른 추어탕과 비슷비슷합니다.

 

보쌈이 함께 나와서 좋습니다.
추어탕이 나오긴 전에
보쌈을 김치와 함께 먹으며
입맛을 돋웁니다.

 

제가 좋아하는 어리굴젓입니다.
못드시는 분들도 많은데
신선한 어리굴젓은 비리지 않고
젓갈 특유의 감칠맛까지 더해져
생굴 못지 않게 맛납니다.
입맛없고 특별한 반찬이 부족할 때
굴젓 같은 젓갈 하나만 있어도
밥 한그릇 먹어치울 수 있죠.

 

뜨끈한 추어탕이 나왔습니다.
김이 모락모락 올라옵니다.

 

부추, 들깨가루, 다진마늘 등을 넣고
입맛에 맞게 간을 맞춥니다.
다른데는 소면을 주는데도 있는데
여기는 소면이 따라 안나오더군요.

 

솥밥의 밥맛이 아주 좋습니다.
밥을 덜어서 바로 추어탕에 넣고
물을 부어서 누룽지 숭늉을 만듭니다.

 

진한 육수와 푸짐한 건더기와 함께
밥을 말아 먹습니다.
추어탕은 조금 걸죽하게
밥을 말아 먹는게 입맛에 맞습니다.

 

겉절이나 김치를 밥에 올려 먹으면
이 맛을 어떻게 표현해야 할까요?
한국인만 아는 맛이 아닐까요?

 

추어탕을 다 먹고
누룽지 숭늉으로 입가심을 합니다.

 

일부러 밥을 조금 많이 남겨놓고
누룽지를 숟가락으로 푹 퍼서
그 위에 어리굴젓을 올려 먹습니다.
이렇게 먹어야 한끼 든든해지는 느낌입니다.
자극적인 추어탕을 먹고
누룽지 숭늉으로 마무리하면
속도 편하고 좋습니다.

 

위치는 위의 지도를 참고하세요!

 

 


 

 

이 포스팅은 제휴마케팅이 포함된 광고로
일정 커미션을 지급 받을 수 있습니다.

#인천맛집 #영종도맛집 #운서동맛집 #추어탕 #남도추어탕 #추어탕맛집 #영종도추어탕 #운서동추어탕 #어리굴젓